DAEDONG 대동 DAEDONG

대동 스토리대동 NEWS

우리 농업의 미래를 열어나가는 대동의 최신 소식들을 모았습니다

  1. HOME
  2. 대동 스토리
  3. 대동 NEWS
대동뉴스

대동, 업계 최초 ‘4억불 수출의 탑’ 수상

2022-12-09 | 조회수 801

대동, 업계 최초 ‘4억불 수출의 탑’ 수상

 

- 21년 7월부터 22년 6월까지 1년간 트랙터 등 농기계 약4억 7천5백만불 수출

- 70개국에 수출해 ‘K-농기계’ 대명사로 평가. 연간 매출의 약 63%가 해외서 발생

- 스마트 농기계로 해외 지배력 높이면서 모빌리티, 산업장비 등으로 수출 품목 다각화

 

대동그룹의 모회사인 미래농업 리딩기업 대동(공동대표 김준식, 원유현)은 ‘제59회 무역의 날’ 시상에서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대구시, 경북도, 한국무역협회 주최로 12월 8일 대구광역시 수성구에 위치한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린 ‘제59회 대구경북 무역의 날’ 행사에서 대동은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사진은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가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무역의 날 ‘수출의 탑’ 시상은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전년도 하반기와 금년도 상반기의 수출액을 집계,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증대에 기여한 업체를 대상으로 수출의 탑을 수여한다. 대동은 북미, 유럽, 호주 등 주요 시장의 고른 성장으로 21년 7월 1일부터 22년 6월 30일까지 트랙터 등을 약 4억 7천5백만불의 수출해 농기계 업계 최초로 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는 전년 동기간 대비해 약 23% 증가한 것이다. 대동은 1억불 수출의 탑(08년), 2억불 수출의 탑(14년), 3억불 수출의 탑(21년)도 업계 최초로 수상한바 있다.

 

80년대부터 해외 시장을 공략해 온 대동은 현재 미국, 캐나다, 유럽, 중국 현지 법인에 독일 사무소를 두고 70개국에 자체 농기계 수출 브랜드 카이오티(KIOTI)로 제품을 판매해 연간 매출의 약 63%를(21년 기준) 해외에서 벌어들이고 있다. 20년 코로나 팬데믹에도 수출 호조로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조1,792억을 기록했고, 올해는 3분기에만 누적 1조1,368억원을 올리며 2년 연속 1조 매출을 달성했다. 

 

대동은 고객 가치가 높은100마력 이상의 고마력에 자율주행과 농기계 원격 관제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 농기계로 해외 농기계 시장에서 지배력을 높일 계획이다. 또 스키드로더, 다목적운반차, 승용잔디깎기, 골프 카트 등의 모빌리티와 산업장비로 제품군을 다각화면서 다양한 사업 모델과 방식을 접목한 글로벌 사업을 전개해 해외 매출을 지속 확대할 방침이다. 

대구시, 경북도, 한국무역협회 주최로 12월 8일 대구광역시 수성구에 위치한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린 ‘제59회 대구경북 무역의 날’ 행사에서 대동은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대동 노재억 공장장, 김상일 해외영업지원본부장, 원유현 대표이사, 박지성 비서실장이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는카이오티(KIOTI)를 75년의 농기계 해외 사업 역량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K-농기계’의 대명사로 성장시키면서 수상의 기쁨을 얻게 됐다”며 “스마트 농기계&팜&모빌리티를 등의 3대 미래사업으로 나아갈 수 있는 더 커다란 시장이 대동을 기다리고 있기에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해서 해외 시장을 개척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