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DONG 대동 DAEDONG

대동 스토리대동 NEWS

우리 농업의 미래를 열어나가는 대동의 최신 소식들을 모았습니다

  1. HOME
  2. 대동 스토리
  3. 대동 NEWS
대동뉴스

대동-카이스트 연구센터, ‘모빌리티 테크 데이’ 개최

2023-08-18 | 조회수 1,021

‘모빌리티 전동화 기술 내재화로 미래사업 속도 업!’

대동-카이스트 연구센터, ‘모빌리티 테크 데이’ 개최

 

- 25년까지 모빌리티 및 로봇 분야 핵심 역량 확보 및 전동화 지능화 기술이 탑재된 제품 개발

- 미래사업 핵심기술인 전동파워트레인(e-Power train) 제어, 자율주행 및 통합제어 기술 내재화

- 1차년 연구 결과로 전동화 핵심 기술 및 부품 개발 경과 발표, 자율주행 LSV 시연 진행

 

대동(공동대표 김준식, 원유현)은 카이스트 문지캠퍼스(대전 유성구)에서 대동-카이스트 모빌리티 연구센터 주관으로 ‘모빌리티 테크 데이’를 열고 전동 모빌리티 핵심부품 개발 경과 보고 및 자율주행 모빌리티 LSV (Low speed vehicle) 시연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대동은 지난해 상반기 카이스트와 로봇 공학, 지능형 메카트로닉스의 권위자인 카이스트 김경수 교수(기계공학과)가 센터장을 맡은 ‘대동-카이스트 모빌리티 연구센터’를 설립했다. 센터는 25년까지 전동화·자동화·지능화 등의 스마트 모빌리티 핵심 기술 확보와 이를 적용한 자율주행 LSV, 전동 다목적 운반차 등의 제품 개발을 추진 중이다. 

 

대동-카이스트 모빌리티 연구센터 주관으로 8월 17일 카이스트 문지캠퍼스(대전 유성구)에서 ‘모빌리티 테크 데이’를 열고 전동 모빌리티 핵심부품 개발 경과 보고 및 자율주행 모빌리티 LSV (Low speed vehicle) 시연을 진행했다. 사진은 모빌리티 연구센터장 카이스트 김경수 교수(앞줄 왼쪽5번째), 대동 원유현 대표이사(앞줄 왼쪽 6번째)와 양사 관계자들이 연구 경과 발표 후  이를 기념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대동 원유현 대표이사와 카이스트 김경수 교수를 비롯한 양사의 연구센터 관계자가 참석해 모터제어기(MCU), 차량제어기(VCU) 등의 모빌리티 전동화 핵심 부품의 개발 진행 현황과 자율주행 기술 그리고 이를 기반으로 만들진 LSV 등1 차년도 연구 결과 발표가 진행됐다. 전동화 기술은 모빌리티의 원격 관제나 자율 주행 등의 자동화, 지능화를 위한 기반 기술로 기존 내연기관에서 구현하기 어려웠던 전동파워트레인(e-Power train)의 정확한 토크, 속도, 위치제어를 가능하게 해주는 역할을 한다. 

 

자율주행 LSV는 특정 시설 및 도심 내에서 저속으로 이동 및 물류 배송의 목적으로 사용되는 전동 모빌리티다. 국내 판매 중인 대동모빌리티의 골프카트를 활용해서 자율주행 아키텍처, 고정밀 지도(HD Map) 구축, 객체탐지 SLAM 및 주행제어 SW 등의 자율주행 기술을 적용해 만들었다. 대동은 연내 이 모델의 실증 시험을 진행해 제품을 보완할 계획이다. 

 

대동-카이스트 모빌리티 연구센터 주관으로 8월 17일 카이스트 문지캠퍼스(대전 유성구)에서 ‘모빌리티 테크 데이’를 열고 전동 모빌리티 핵심부품 개발 경과 보고 및 자율주행 모빌리티 LSV (Low speed vehicle) 시연을 진행했다. 사진은 대동 원유현 대표이사(앞줄 왼쪽 4번째)와 모빌리티 연구센터장 카이스트 김경수 교수(앞줄 왼쪽 7번째)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골프카트 기반의 자율주행 LSV의 시연 후 이를 기념하고 있다.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는 “대동은 카이스트와 모빌리티 공동 연구를 통해 핵심 기술을 내재화와 차세대 첨단 제품 라인업 구축이라는 두가지 과제에 대한 성과를 하나씩 만들어가고 있다”며 “내재화 된 기술과 모빌리티 구동 플랫폼을 활용해 농업/비농업 분야의 로보틱스 사업으로 확대 전개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동은 카카오모빌리티, 퓨쳐이브이 등의 모빌리티 전문기업과 협력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또 내재화 된 모빌리티 핵심 기술을 활용해 로봇연구 전문기관인 KIRO와 ▲농작물 자율운반을 위한 추종 로봇 ▲경운, 파종, 수확 등 농작물 전주기에 활용 가능한 농용 로봇  ▲실내용 배송 로봇 등을 개발을 추진 중이다. 여기에 지난해 완공한 대동모빌리티의 ‘S-팩토리’에서 전기 스쿠터, 골프카트 등을 생산하며 모빌리티 생산&품질 역량을 강화하고 모빌리티 전문 기업으로 발돋움해 나가고 있다.

 

대동-카이스트 모빌리티 연구센터 주관으로 8월 17일 카이스트 문지캠퍼스(대전 유성구)에서 ‘모빌리티 테크 데이’를 열고 전동 모빌리티 핵심부품 개발 경과 보고 및 자율주행 모빌리티 LSV (Low speed vehicle) 시연을 진행했다. 사진은 대동 원유현 대표이사(앞줄 왼쪽 4번째)와 모빌리티 연구센터장 카이스트 김경수 교수(앞줄 왼쪽 7번째)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골프카트 기반의 자율주행 LSV의 시연 후 이를 기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