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DONG 대동 DAEDONG

대동 스토리대동 NEWS

우리 농업의 미래를 열어나가는 대동의 최신 소식들을 모았습니다

  1. HOME
  2. 대동 스토리
  3. 대동 NEWS
대동뉴스

대동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와 모빌리티 사업제휴 계약 체결

2022-08-17 | 조회수 341

‘모빌리티 제조와 플랫폼 기술이 결합된 협력 체계 구축’

대동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와 

모빌리티 사업제휴 계약 체결

 

 

 

-. 대동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와 모빌리티 제휴 및 신주 인수 형태의 100억원 투자 계약 체결

-. 양사가 영위 중인 모빌리티 사업 전반에 대해 협력, 공동 기술 개발 및 제품 양산 과제 진행

-. 상품화위원회 구성해 대동 모빌리티에 원격관제, 자율주행 등 SaaS 제공 위한 공동 연구 협력

 

대동그룹의 자회사인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 기업 대동모빌리티(대표이사 원유현)는 라스트 마일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고자 카카오모빌리티(대표이사 류긍선)와  제 3자 배정 신주 인수의 100억원 규모 투자 유치 및 모빌리티 사업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대동그룹은 대동모빌리티를 주축으로 ①초소형 ②소형 ③중형 ④대형 ⑤E-바이크 전용 등 5개의 기본 구동 플랫폼 확장을 통한 농업용/비농업용의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을 본격 추진하며, 카이스트와 자동화 · 전동화 · 지능화 등의 스마트 모빌리티 핵심 기술과 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올해 1분기 카카오모빌리티와 배터리 교환형(Battery Swapping System, 이하 BSS) 전기 이륜차 사업에 대한 포괄적 업무 협약을 맺었다.

 

양사는 이번 계약을 기반으로 각 사가 영위하고 있는 모빌리티 사업 전반에 대해 협력을 강화해 공동 기술 개발 및 제품 양산 과제 등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상호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공동의 이익을 증진하기로 합의했다. 또 모빌리티 신제품 개발 정보 공유,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 주기적 논의를 통해 사업제휴를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각 사 주요 임직원으로 구성된 ‘상품화위원회(가칭)’을 구성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카카오모빌리티는 대동모빌리티의 제 3자 배정 방식의 신주발행에 100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하고 관련 계약도 체결했다.  

 

관련해, 대동모빌리티는 개발 중인 배달에 특화된 BSS형 전기이륜차, 화물 배송용 0.5톤 전기트럭, 여객 운송 목적의 LSV (Low Speed Vehicle) 등의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에 맞는 원격관제, 자율주행,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등의 모빌리티 서비스형 소프트웨어(이하SaaS, Software as a Service)를 탑재하고자 상품화위원회를 통해 카카오모빌리티와 긴밀히 협의한다. 또한 대구국가산업단지 내 신공장을 중심으로 이 제품들을 카카오모빌리티에 생산 공급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 빠른 시일 내에 국내 시장에 보급한다. 

 

대동모빌리티 측은 이번 계약으로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의 안정적이고 빠른 시장 보급과 함께 모빌리티 사업자로써 브랜드 파워 강화 효과를 기대한다. 또한 향후 운영하고자 하는 전기이륜차 유통&A/S 오프라인 센터에 모회사인 ㈜대동의 대리점망을 활용한 고객 서비스 노하우, 카카오모빌리티의 진일보된 플랫폼 운영 경험을 벤치마킹해 고객에게 차별된 모빌리티 원격 관제 및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너지도 보고 있다.

 

원유현 대동모빌리티 대표이사는 “라스트 마일을 겨냥한 새로운 모빌리티 제품의 청사진들이 공개되면서 산업에 대한 관심과 기대감이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이 산업의 선도 기업인 카카오모빌리티와 협력 체계를 구축해 시장을 선점하고자 한다”며 “대동모빌리티의 모빌리티 기술 및 제조역량에 카카오모빌리티의 플랫폼 역량을 더해 미래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