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DONG 대동 DAEDONG

대동 스토리대동 NEWS

우리 농업의 미래를 열어나가는 대동의 최신 소식들을 모았습니다

  1. HOME
  2. 대동 스토리
  3. 대동 NEWS
대동뉴스

대동, 업계 최초 ‘6억불 수출의 탑’ 수상

2023-12-13 | 조회수 1,135

대동, 업계 최초 ‘6억불 수출의 탑’ 수상

 

-. 22년 7월부터 23년 6월까지 1년간 트랙터 등 농기계 약6억 4백7십만불 수출

-. 70개국에 수출해 매출 68%를 해외에서 벌어. 제품 및 시장 다변화로 해외 성장

-. 중대형 트랙터부터 작업기, 건설장비, 모빌리티, 로봇 등으로 수출 품목 다각화

 

대동그룹의 미래농업 플래폼 기업 대동(공동대표 김준식, 원유현)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제60회 무역의 날’ 전수식에서 업계 최초로 ‘6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대동은 북미, 유럽, 호주 등 주요 시장의 고른 성장으로 22년 7월 1일부터 23년 6월 30일까지 트랙터, 소형건설장비, 운반차 등을 약 6억4백7십만불을 수출해 농기계 업계 최초로 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는 21년 7월 1일부터 22년 6월 30일까지 4억7천3백불의 수출 실적을 올려 지난해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 것과 비교해 수출액이 약 27% 증가한 것이다. 대동은 1억불 수출의 탑(08년), 2억불 수출의 탑(14년), 3억불 수출의 탑(21년), 4억불 수출의 탑(22년)도 업계 최초로 수상한바 있다.

 

대구시, 경북도, 한국무역협회 주최로 12월 12일 대구광역시 수성구에 위치한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린 ‘제60회 대구 경북 무역의 날’ 행사에서 대동은 6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대동 한인기 신사업본부장, 대동 원유현 대표이사, 대동 이종순 Product생산개발부문장이6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80년대부터 해외 시장을 공략해 온 대동은 현재 미국, 캐나다, 유럽, 중국 현지 법인과 독일 사무소를 두고 70개국에 자체 농기계 수출 브랜드 카이오티(KIOTI) 제품을 판매해 매출의 약 68%를(22년 3분기 연결 누적기준) 해외에서 벌어들이고 있다. 대동은 이번 수상이 중소형(60마력 이하)에서 중대형 트랙터(61~140마력)로 확대, 스키드로더 등의 소형 건설 장비 사업화, 북미 중심에서 유럽&호주 시장 육성 등의 제품 및 시장 다변화 전략으로 해외에서 지속 성장해 가능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 

 

대동은 해외에서는 유럽/호주/아프리카/중동으로 수출 국가를 넓히고, 중소형 트랙터에서 중대형 트랙터로 주력 판매 모델의 변화를 지속한다. 이와 함께 매출 극대화를 위해 그레이플, 커터, 레이크 등의 북미, 유럽 등 해외 시장에 맞는 중대형 트랙터 작업기 라인업을 확대한다. 또 스키드로더, 트랙로더 등의 소형건설장비, 디젤엔진 등의 해외 판매도 강화할 방침이다.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는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해외 성장을 일궈 이번 상을 수상하게 되어 더 기쁘고 뜻 깊게 생각한다”며 “농기계와 소형건설장비 뿐만 아니라 모빌리티, 로봇 등의 미래 사업으로 더큰 성장을 이뤄 대동의 경제적, 사회적 가치를 지속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